[천지일보]자승스님, 소송으로 고통받는 노동자 돕는다

[천지일보=박준성 기자] 조계종 총무원장 자승스님이 손해배상 가압류로 고통받는 노동자를 위한 ‘노란봉투’ 캠페인에 동참했다.

노란봉투 캠페인은 파업에 참여했다는 이유로 손해배상과 가압류 소송으로 고통받는 노동자와 그 가족의 긴급 생계ㆍ의료비 지원을 위해 아름다운재단 등이 진행하는 캠페인이다. 법원이 지난해 12월 쌍용자동차 해고자들에게 47억 원을 배상하라고 판결하자, 손해배상액을 십시일반으로 모금하자는 한 시민의 제안으로 캠페인이 시작돼 현재까지 약 14억여 원이 모금됐다.

자승스님은 12일 ‘손배ㆍ가압류를 잡자 손에 손을 잡고(손잡고)’ 대표단의 예방을 받은 자리에서 사서실 직원 10여 명과 함께 노란봉투 캠페인에 참여했다.

[기사보기]